교단/교회

HOME교계종합교단/교회 


시티미션교회, 청년들의 금융문제 해결 위해 적극 나서
(사)청년의뜰 『청년미래은행』 사업에 지난 5년간 총 4억원 후원

페이지 정보

유현우 기자 작성일22-07-30 07:43

본문


약 200여명의 청년이 1:1 금융 교육/상담을 통해 도움 받아

시티미션교회(City Mission Church, 담임 이규 목사)와 (사)청년의 뜰(이사장 이종수)이 최근 『청년미래은행』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시티미션교회 용산 성전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사)청년의 뜰 이종수 이사장과 시티미션교회 이규 목사 및 성도, 취재기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시티미션교회는 이날 기부식을 통해 ’(사)청년의 뜰에 지난 5년간 총 4억 원을 후원해왔으며, 청년세대를 실제적으로 돕는 일과 미래 세대를 위한 사역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전체 진행을 맡은 한병선 본부장은 청년미래은행 사업을 소개하며 “청년 세대가 많이 변했고, 기독교에 대한 불신이 커지면서, 한국교회가 청년들을 돕는 운동을 통해 공공성과 신뢰를 높일 필요가 있다고 생각했다. 재정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에게 직접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청년미래은행을 시작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사)청년의 뜰은 지난 2006년부터 기독 청년들을 위한 멘토링 사역을 지속해 온 단체로, 2020년부터는 ‘청년미래은행’ 사업을 통해 금융 취약 계층인 청년들에게 저축 및 대출 프로그램과 함께 금융교육/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시티미션교회, G&M 글로벌 문화재단, 하나금융, 온누리 교회, ㈜아모텍, ㈜하림 등 여러 교회와 기관 후원을 통해 청년 금융지원프로그램을 진행하였으며 2021년도에는 50명, 2022년 현재, 120명의 청년에게 금융상담과 교육을 지원하고 있다. 이종수 이사장은 "시티미션교회와 같이 뜻 있는 교회들이 미래 세대인 청년들의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청년들의 고민에 귀 기울이고 후원을 통해 함께 해법을 찾게 되어 기쁘다. 더 많은 청년을 지원하고 실제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책임감 있는 크리스천들이 우리 사회와 청년들을 돕는 청년의 뜰의 사역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티미션교회 이규 담임 목사는 인사말에서 “사회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에게 교회가 구조와 제도적 차원의 도움을 줄 수 있어야 한다. 청년의뜰의 청년미래은행 사업이 청년들에게 실제적인 도움이 되고 변화를 일으키는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고, 재정적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청년들에게는 큰 희망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우리 교회 뿐 아니라 청년을 사랑하는 많은 교회와 단체들이 이 귀한 사역에 협력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청년들은 현존하는 미래이자 지금 청년들이 살아나야 우리의 미래가 열릴 수 있다. 청년들에게 미래를 만들어가는 일에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며, 시티미션교회를 대표해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시티미션교회와 (사)청년의 뜰은 기독교의 사회적 공헌(교회가 사회를 향해 좋은 가치와 도움을 나누는 것)이 한국교회의 중요한 사명이라 생각하며 미래 세대 청년들을 돕는 일에 지속적으로 협력나갈 계획이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