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

HOME교계종합선교 


홀트아동복지회, 위기가정아동 교육격차 해소 위해 한글교육 지원

페이지 정보

최성주 기자 작성일22-04-29 20:58

본문


홀트아동복지회(회장 이수연)는 한글 학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기가정아동을 위해 한글교육 앱 ‘소중한글’ 연간이용권을 한국학교사회복지사협회에 전달했다. 

‘소중한글’은 다문화가정, 난독증·경계성 지능을 가진 아이 등 이른바 ‘느린 학습자’의 교육을 위한 인공지능(AI) 기반 한글교육 앱으로, 지난 3월 스타트업 H2K에서 2천7백만 원 상당의 ‘소중한글’ 연간이용권 300매를 기부했다. 홀트아동복지회는 기관 내 위기가정아동 200명에게 우선 지원하고, 100매는 한국학교사회복지사협회를 통해 배분할 예정이다. 

노경은 학교사회복지사협회장은 “위기가정아동을 위한 한글교육 지원에 감사드리며 아동 교육 접근성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홀트아동복지회 김지선 나눔마케팅본부장은 “학교 현장에서 교육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실질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며 “위기가정아동의 한글 학업성취도가 높아져 교육으로 인한 불평등이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