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

HOME교계종합선교 


제22 오병이어교회 연이어 몽골 게르성전 건축

페이지 정보

유현우 기자 작성일22-06-09 10:18

본문


몽기총, 몽골 대초원 달려 게르 성전 건축 박차

22 오병이어교회 연이어 몽골 게르성전 건축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7509_531.jpg

 

몽골복음화와 세계선교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몽골기독교총연합선교회(법인회장 김동근 장로는 광명 오병이어교회(담임 권영구 목사)와 협력하여 몽골 아르항가이 아이막 체체를렉시 에르데네 볼락 마을에 게르성전을 건축했다.

광명 오병이어교회는 몽기총의 게르성전 건축운동에 적극 동참하여 벌써 몽골에 22번째 게르성전을 건축했다. 이번 게르성전은 오병이어교회 이현정 집사의 후원으로 이루어졌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7551_7135.jpg

몽골 제22오병이어교회 게르성전은 특별히 내구성과 품질이 우수하여 몽골인들이 선호하는 게르로 울란바트르에서 1700km떨어진 옵스아이막에서 몽기총이 주문, 제작, 운반해온 것이다.

  

이번 게르성전은 지난 5월 몽골복음주의협회 총회에 몽기총을 통해 광명 오병이어교회가 후원한 게르성전 2곳 중 하나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439_3386.jpg

몽기총은 지난 7일 울란바트르시에서 340km를 떨어진 볼강아이막에 제 21오병이어 게르성전을 건축, 봉헌예배드리고, 다음 날 8일 날이 밝자마자 540km를 더 달려 제 22오병이어 게르성전 건축 예정지인 아르항가이 아이막 체체를렉시 에헨드 욱교회에 도착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7522_9208.jpg

도착 무렵 짙은 구름에 세찬 비가 내려 우려했지만, 이내 비가 그치고 날씨가 개여 게르성전 건축은 차질없이 진행됐다.

 

오병이어교회를 통한 후원과 몽기총의 수고와 동료 목회자들이 함께 한마음되어 기쁨과 감사로 일사불란하게 게르성전이 건축하는 모든 과정은 진정 하나님께서 일하시는 현장이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7601_7206.jpg

68일 저녁 늦게 게르성전 건축 완성 후, 바로 드려진 제 22오병이어교회 봉헌감사예배는 몽골기독교총연합선교회 유미정 선교사의 사회와 가나청년의 통역으로 진행됐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115_6002.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150_8847.jpg

몽기총 김명자 권사가 대표기도하고, 요한복음 11: 25 말씀을 몽기총 손혜미 간사가 한국어 봉독한 후, 전은총 은혁 형제가 몽골어로 성경봉독을 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165_4662.jpg

몽기총의 특별찬양 (곡명: 기뻐하며 왕께) 후에 광명 오병이어교회 담임 권영구 목사가 영상으로 말씀을 전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178_234.jpg

권영구 목사는 부활이요 생명이신 예수님이란 제하의 설교에서 예수님은 모든 사람을 죽음에서 구원하려고 하셨다. 세상 사람들은 모두 죽으면 끝이라고 생각하며 살지만 죽음은 끝이 아니다. 하나님께서 말씀하시기를 사람은 죽음 후에 영생과 영벌의 길이 있다. 하나님 말씀을 듣고 믿는자는 천국의 영생이고 그렇지 않은 자는 마귀의 종이 되어 지옥의 영벌에 처한다. 교회는 세상의 잘못된 지식을 바로잡아 하나님을 믿으면 죄용서 받고 천국에 간다는 사실을 예수그리스도의 십자가 대속을 믿고 많은 사람에게 전하고 가르쳐야한다고 피력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190_6013.jpg

권목사는 예수그리스도를 구주로 믿고, 그 말씀대로 살아야 한다. 말씀을 무시하고 말씀대로 안사는 사람은 자기 욕심을 이루기 위해 산다. 예수님의 말씀을 듣는 사람은 하나님의 뜻을 이뤄드리기 위해 살기 때문에 선하고 의롭게 살게 된다. 이 교회에서 잘 가르쳐지고 모두 말씀대로 사는 모두가 되길 원한다. 예수님은 부활이요 생명이시다. 진리를 전파하는 교회, 많은 영혼을 구원하는 교회, 하니님께 칭찬받고 상급 받고 복받는 교회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203_9047.jpg
 

몽골 제 22오병이어 교회인 에헨드 욱(태초의 말씀)교회 담임 어렁바야르 목사는 게르성전을 허락하신 하나님과 몽기총과 한국 오병이어 교회에 감사하다. 부르심 따라 1년 전 이 곳으로 이사하여 빈 땅에 어렵게 시작하여 전도하며 가정에서 예배드리고 있었는데, 1년 되는 날 이렇게 함께 모일 수 있는 구별된 성전이 생겨 정말 감사했다. 게르성전을 통해 많은 영혼을 구원하고 성도들도 부흥시키고 많은 찬양소리를 올려드리며 힘써 일하는 교회가 되겠다. 이렇게 먼 길 오셔서 건축과 봉헌예배까지 드려주셔서 정말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216_716.jpg

에헨드 욱 교회 바트 수렝 사모는 지난 시간을 통해 순종에 따른 은혜를 체험하며 하나님께 순종해야함을 알게 되었다. 지금도 순종의 은혜를 체험 중에 있다. 30년전 대학 다니러 왔던 이 지역에 이제는 복음의 말씀 전하는 자로 다시 오게 된 것은 주님이 인도하시는 증거로 알고 감사하며 이 성전을 통해 더욱 순종하겠다고 인사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265_6779.jpg

이어 아르항가이 아이막 지역대표 일칠레 해이르교회 담임 을지 목사는 게르성전 건축을 도우며, “필요할 때 필요한 것을 주시는 하나님이시다. 함께 일할 수 있어서 감사하고 1년 전 빈 땅에 들어와 이렇게 게르성전을 허락하신 것에 기쁘다. 지역대표로서 사역자들과 함께 더욱 많은 일을 할 것이다. 받는 자보다 주는 자가 복됨을 믿으며, 더욱 일하며 줄 수 있는 교회가 되길 바란다고 축하 인사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275_6201.jpg

동료 사역자인 하리 미데교회 투글두르전도사는 함께 일할 수 있는 기회 주셔서 감사하고 한국 생활 중 많은 장점을 배웠는데, 그 중 배운 것처럼 주는 사람이 되겠다. 이 게르성전이 차고 넘치도록 부어주실 주님을 기대한다며 축하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288_5623.jpg

몽기총 김동근 장로는 몽골 복음화를 위한 몽기총의 사역에 적극 동참하여 몽골 제 22오병이어교회 게르성전을 건축한 한국 광명 오병이어교회 권영구 목사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후원한 이현정 집사를 대신하여 오병이어교회 이예준 목사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05_4825.jpg

몽골 제 22오병이어(에헨드 욱)교회에 게르성전 뿐 아니라 몽기총에서 직접 제작한 강대상, 강단, 간판과 앰프, 마이크 등의 성물과 함께하는 교회 이상재 담임목사가 후원한 마스크와 ,은성교회 장필영 목사가 후원한 양말과 ()DK글로벌 장은혜 대표가 후원한 소화기를 선물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26_2592.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44_8306.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45_0366.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45_118.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45_2553.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45_3327.jpg

또한 지역 전도와 앙육을 위해 몽기총에서 현지어로 번역, 출판하여 몽골 현지 사역자를 대상으로 목회자 세미나를 하고 있는 십자가의 길(저자 오병이어교회 권영구 목사)’ 목회, 양육교재 시리즈와 성경만화 엘리야(광명 광산교회 오세철 집사 후원)를 전달하고, 을지 목사(아르항가이 아이막 지역대표)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62_8952.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63_0957.jpg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63_1658.jpg

세계 곳곳에 전쟁과 자연 재해와 식량난 속 마지막 때를 살며 여러 영육적으로 힘든 상황이지만 광명 오병이어교회는 몽기총과 함께 몽골 복음화를 위해 그 어떠한 제한과 어려움도 극복하며, 오히려 위기를 기회로 삼고 더욱 적극적으로 성실하게 일하며 주님역사를 증거하고 있다.

fe2d7d77d7c1edec70e70c57dc7e3d1e_1654738382_2635.jpg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