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

HOME교계종합선교 


희망친구 기아대책-어노인팅, 선교협력을 위한 협약 체결

페이지 정보

최성주 기자 작성일21-05-31 04:33

본문


미션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과 어노인팅 미니스트리(대표 최요한)21, 서울 강서구 기아대책 사옥에서 선교사역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양 기관은 기아대책 전문인사역자 기대봉사단을 포함한 전 세계 선교사들과 빈곤 지역을 돕기 위한 예배 사역과 음악교육을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한국교회를 섬기고 예배를 세우는데 집중했던 어노인팅이 타 기관과 협약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돌아오는 가을부터 기대봉사단이 어노인팅 온라인예배에 함께 참여하여 한국교회 성도들과 선교사역을 공유할 예정이다.

앞서 어노인팅은 지난해 기아대책 기대봉사단이 온라인으로 참여하는 목요예배를 시작으로, 이번 부활절캠페인 “2021 부활절 연속기도회예배팀으로 섬기는 등 기아대책과 지속적인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유원식 기아대책 회장은 계속되는 코로나19상황 속에서 현장 예배뿐만 아니라 빈곤지역 아동교육사역의 제약으로 어려운 가운데 전문 예배사역단체인 어노인팅과의 협약은 사역의 동력을 더해줄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희망친구 기아대책은 1989년에 설립된 국내 최초의 국제구호개발 NGO, 기아대책 전문인 사역자 기대봉사단을 전 세계 50여개 국에 파견하여 떡과 복음 사역을 이어오고 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